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경북도, 대구 삼성창조캠퍼스에 직거래장터 개설

(유통=디지털경제) 경북도는 대구시, 삼성과 함께 오는 6일(토)부터 11월 10일까지 ‘삼성창조캠퍼스 직거래장터’를 신규로 개설한다고 4일(목)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 삼성창조캠퍼스 직거래장터는 경북도가 그동안 다양한 농산물 판로확대를 위해 대단위 아파트단지 중심으로 직거래 장소를 추가 물색하던 중 대구시와 삼성의 적극적인 협조로 개장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오는 6일(토)부터 열리는 이번 직거래 장터를 시작으로 11월까지 총 5회(회당 2일간) 경북지역 30여 농가가 참여해 직접 생산한 다양한 제철 농산물을 15개 부스에서 저렴하게 판매한다.

개장일은 토요일, 일요일이며 7월 6일부터 7일, 7월 13일부터 14일, 9월 7일부터 8일, 10월 12일부터 13일, 11월 9일부터 10일까지이다.

처음 개장하는 6일(토)에는 2만원 이상 구매고객에게 고혈압과 만성피로에 좋은 양파 3.5kg과 노화예방과 면역력에 좋은 방울토마토 500g을 선착순 200명에게 무료로 나눠주고 5만원 이상 구매고객에게는 무료택배까지 제공한다.

경북도는 소비자에게 경북 농산물의 신뢰를 높이기 위해 장터 참여농가 대표와 공무원으로 운영위원회를 구성해 발생하는 민원에 공정하고 빠르게 대처하고 수입산과 수입산 혼입판매 방지를 위해 원산지 표시를 철저히 단속할 계획이다.

도는 지금까지 대구지역에서 두류공원 정례 직거래장터 등 총 7곳에서 농산물 직거래장터를 개장해 운영해오고 있으며, 지난해 총 30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이번에 처음으로 개장하는 삼성창조캠퍼스 직거래장터는 농산물의 판로확대는 물론 대구와 인근지역 주민들이 제철농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절호의 찬스인 만큼 많은 분들이 찾아와 구입해 달라”고 말했다.

경북도는 대구시, 삼성과 함께 오는 6일(토)부터 11월 10일까지 ‘삼성창조캠퍼스 직거래장터’를 신규로 개설한다고 4일(목) 밝혔다. (사진 - 경북도 제공)

이대성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대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