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경주시, MICE 산업과 연계한 한의약산업 메카도시 기반구축

(산업=디지털경제) 경북 경주시는 29일(월) 한국한의약진흥원과 ‘전통의약산업대전’ 영구 개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경주시에 따르면 주낙영 경주시장을 비롯해 이응세 한국한의약진흥원장, 박영호 (재)경주화백컨벤션뷰로 사장 등 10여명이 참석해 경주의 풍부한 MICE 산업과 연계한 미래 신성장 산업으로 육성·발전키로 했다.

오는 2020년 9월에서 10월 사이 경주HICO에서 열리는 ‘전통의약산업대전’ 본행사와 부대행사인 ‘국제동양의학 학술대회(ICOM)’에는 국내·외 한의약산업 관련 기업체, 공기관, 협회, 전문가, 일반인 등 약 2만 여 명이 참가해 의약 국제 컨퍼런스, 전시, 기업 컨설팅, 체험·이벤트, 각종 홍보관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또한 도내 대학 및 산업체 등 산․학․연․관 협력을 통해 한의학의 세계화와 경주가 전통의약 MICE 산업의 메카로 육성·발전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한국한의약진흥원은 지난 6월 12일 한의약육성법 개정 시행일을 맞아 한국한의약진흥원으로 새롭게 도약하는 출범식을 갖고 경주, 영천, 전남 장흥군, 제주 서귀포시 등 전국 13개 지자체장들이 국내 한의약 산업·육성발전 업무협약을 맺기도 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내년부터 전통의약산업대전이 마이스산업도시 경주에서 열리게 된 것에 감사를 드린다”며, “본 대전을 기점으로 한의약 소재 관리와 활용, 관련 연구센터 조성, 바이오산업 개발 등 단순 행사가 아닌 경주 MICE 산업과 연계한 미래 먹거리 산업으로 육성·발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북 경주시는 29일(월) 한국한의약진흥원과 ‘전통의약산업대전’ 영구 개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 경북 경주시 제공)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