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대구 범어네거리에서 동대구역네거리 상수도관 개체

(종합=디지털경제)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지난 1969년 매설된 관경 500mm 노후관을 35억원을 투입해 2.0km 구간에 관경 700mm의 상수도관을 개체한다고 7일(수) 밝혔다.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에 따르면 이번 공사가 완료되면 동대구역세권 개발에 따른 급수 수요에 대비 할수 있고 동구 신천동, 수성구 범어동 일대에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이 가능하게 된다.

상수도관 개체공사는 오는 8월 12일부터 내년 1월 21일까지며, 주간공사는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야간공사는 오후10시 30분부터 다음 날 6시까지 시행한다.

동대구로 교통량 및 야간소음으로 인한 민원발생 등을 고려해 조정될 수 있다.

대구시 관계자는 공사기간 동안 범어네거리에서 동대구역네거리 방면 1개에서 2개 차로가 부분 통제돼 이 구간의 차량정체가 심화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승대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시민들께서는 공사구간 통과 시 대중교통을 이용하거나 우회도로 이용을 당부 드리며, 공사로 인한 교통 및 생활 불편을 고려해 공사를 조속히 마무리 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지난 1969년 매설된 관경 500mm 노후관을 35억원을 투입해 2.0km 구간에 관경 700mm의 상수도관을 개체한다고 7일(수) 밝혔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