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대구시 달서구 및 북구 일부지역 물방향 조정 작업 실시

(종합=디지털경제)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는 달서구 및 북구 일부지역에 물 방향 조정 작업을 실시한다고 20일(화) 밝혔다.

대구시에 따르면 이에 따라 20일 밤 12시부터 다음날 21일 오전 6시 사이 달서구 감삼동, 장기동, 본리동, 성당동 일원 3만 830세대에 21일 밤 10시부터 다음날 오전 3시 사이 북구 산격동, 검단동, 복현동 일원과 대현동 일부지역 3만 7천세대에 흐린 물이 나올 수 있다.

상수도사업본부 관계자는 이는 안정적인 맑은 물 공급을 위해 죽전네거리에서 본리네거리 구간 송수관 정비공사와 공산정수장 송수펌프동 송수관 교체공사가 완료됨에 따른 것이다고 전했다.

이승대 대구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맑고 깨끗한 수돗물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송수관 정비공사 및 물 방향 조정 작업으로 흐린 물 출수가 예상되므로, 해당 지역에서는 미리 수돗물을 받아 둘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