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대구소방, 다가오는 추석연휴 대비 전통시장 화재안전관리 강화

(종합=디지털경제)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이지만)는 추석연휴 대비 전통시장 화재안전관리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책은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을 이용하는 시민 및 관광객들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소방공무원, 전통시장 자율소방대와 전문의용소방대가 합동으로 자체 자율안전점검, 화재예방순찰, 소방훈련, 소방안전교육 등을 실시한다.

또한, 전통시장 전문의용소방대가 설치·운영되는 시장에 대해서는 소방공무원, 자율소방대와 합동으로 화재예방 캠페인을 실시해 안전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소방지휘관이 현장을 직접 방문해 상인들을 대상으로 시장 내 화기 안전취급 및 자체 소방안전관리 지도 등 소방안전 컨설팅도 실시한다.

이지만 대구시 소방안전본부장은 “명절 대목 전통시장은 불특정 다수인이 이용하고 있다”며 “점포의 밀집도가 높아 화재 시 대형화재로 이어질 우려가 있어 화재예방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다”고 말했다.

대구소방안전본부(본부장 이지만)는 추석연휴 대비 전통시장 화재안전관리를 강화한다고 밝혔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