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경북도, 햇살에너지농사로 농외소득 창출... 태양광발전 시설자금 지원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에너지의 친환경적 전력생산과 자유무역협정 확대에 따른 농어업인의 농외소득 창출을 지원하기 위해 2016년 ‘햇살에너지농사 지원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햇살에너지농사 지원사업은 농촌 유휴부지 등에 태양광을 이용한 전기의 생산·판매를 통해 일정한 농외소득을 창출하고 정부정책과 이산화탄소 저감을 위한 신재생에너지 확충에 부응하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는 사업이다.

13일(금)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 몇 해간 꾸준한 사업의 홍보 강화와 더불어 안정적인 농외소득 창출 효과가 검증돼 신청건수가 매년 증가해, 도에서는 농어업인들에게 더 많은 혜택을 제공키 위해 50억원씩 조성해오던 에너지사업육성기금을 올해부터는 80억원 규모로 확대해 70여 농가에 98억원을 지원했다.

경북도는 2020년에도 3월경 햇살에너지농사 지원사업을 공고할 예정으로 신청자는 공고일 이전에 도내에 주소를 둔 농어업인 및 농어업인 단체이어야 하고, 설치장소와 사업계획에 대한 검토, 발전사업 허가, 개발행위 허가 등 장기간의 준비가 필요함에 따라 사전에 사업을 준비해야 한다.

전강원 동해안전략산업국장은 ‘경북형 영농태양광 및 주민참여형 사업모델 발굴, 태양광사업 컨설팅을 통해 도민들의 농외소득 창출 및 에너지 신산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