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경북도, 8월 고용동향 실업률 2%대로 하락

(일자리=디지털경제) 지난 11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9년 8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경북도의 고용률 및 실업률이 대폭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고용률은 62.5%로 전년 동월 대비 0.3% 상승했고, 전국 평균보다 1.1% 높은 수치다. 실업률은 2.7%로 전년 동월 대비 2.2%p 대폭 감소했고, 전국 평균보다 0.3%p 낮은 수치를 보였다. 실업자수도 4만 1천명으로 조사돼 지난 2017년 12월 이후 20개월 만에 실업률 2%대, 실업자수 5만명 이하로 진입했다.

경상북도 고용시장은 이번부터 포항과 구미에 위치한 중견규모 이상 기업의 차용이 조금씩 늘어나면서 고용지표가 개선된 것으로 분석된다.

산업별 취업자 수를 세부적으로 살펴보면 전년 동월 대비 제조업은 2만 4천명, 농림어업에서는 1만 6천명 등 꾸준한 증가세를 보이는 반면 도소매·숙박·음식점업 1만 7천명,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 2천명이 감소했다.

수치적으로는 대폭 개선 된 통계 지표와는 달리 도민들이 체감하는 경기는 여전히 차이가 있는 만큼 도에서는 계속해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매진할 계획이다.

 

지난 11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9년 8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경북도의 고용률 및 실업률이 대폭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 - 디지털경제DB)

정우빈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