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구미공단 50주년 새로운 100년의 비전 제시... 기념행사 열어

(경제=디지털경제) 경북도와 구미시는 ‘구미공단 50주년 기념행사’를 18일(수) 구미코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 이번 기념행사는 대한민국 경제발전의 원동력인 구미공단 50년의 가치를 재조명하고 미래 50년 재도약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행사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장세용 구미시장을 미롯한 국회, 지역경제관련 단체, 시민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기업인, 근로자의 노고를 치하하고, 지역의 최대현안사업인 구미 국가5단지 분양활성화 등 향후 50년 공단 도약의 기회를 마련하는데 의의가 있다.

구미공단은 1969년 첫 삽을 뜬 우리나라 최초의 산업단지이자 대한민국의 경제 심장역할을 해왔다. 농업중심 지방소도시인 구미가 글로벌 전자산업도시 및 대한민국의 수출경제발전을 주도하고 국토균형발전에도 기여해 우리나라 산업경제 발전을 이룩했다.

경북도는 공단 역량강화와 미래산업구조 재편을 위한 경북 전자산업 혁신 5대전략사업(5G테스트베드, 홀로그램기술개발사업, 스마트홈케어가전사업, 중소기업형 시스템반도체클러스터, 구미ICT연구개발특구추진), 구미 스마트산업단지조성, 기업친화 및 고용창출 중심형인 경북형일자리와 연계해 지속가능한 성장기반을 마련할 방침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구미공단의 새로운 도약의 시작을 알리는 비전을 제시했다.

또한 정부포상 외 구미공단조성 및 국가산업발전에 기여한 공이 큰 ㈜남강쏠라 대표이사 강호중 등 10명에게 도지사표창을 수여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어려운 경제 여건 속에서 구미공단의 재도약을 위해 함께 뛰어 새로운 도약의 희망이 되기를 바란다”고 구미공단 50주년을 축하했다.

구미공단 50주년 기념행사.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