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경북도, 물산업 정보공유 및 R&D 사업지원 앞장서

(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물산업 육성을 위해 대구 엑스코에서 ‘2019년 제3차 물산업 협력 커뮤니티’를 개최했다고 18일(수) 밝혔다.

물산업 협력 커뮤니티는 경북도와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포항금속소재산업진흥원 등 연구기관이 협업해 물산업 기업들과 최신 정보를 공유하고 R&D를 지원하는 산·관·연 협의체이다.

지난 2017년 9월 발대식 이후 분기별로 개최하고 있다.

올해도 한국건설기술연구원, ㈜삼안, ㈜효성굿스프링스 등 국내를 대표하는 물산업 유관기관과 기업들이 자리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국내외 산업용 펌프기술 현황 ▶수처리 기술 현황 및 미래 ▶특허와 논문분석을 통한 기술추세 분석방법 등의 주제로 물산업 활성화에 대한 조언과 협력방안을 모색했다.

㈜멤브레어 전성일 대표는‘수처리 기술 현황 및 미래’란 주제로 멤브레인을 비롯한 다양한 수처리 기술의 현황과 미래 기술 발전방향을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노대경 선임연구원은 ‘특허와 논문분석을 통한 기술추세 분석’을 주제로 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의 데이터분석 사례에 대한 최신정보를 제공했다.

또한 지역 물산업 기업인 ㈜그린텍은‘국내외 산업용 펌프기술 현황 및 기업 보유기술 소개’를 주제로 자사의 보유기술을 소개했다.

한편 이 날 두리기업㈜(대표 김창길), ㈜퍼팩트(대표 허원권)가 2019년 물산업 선도기업으로 새로이 선정돼 지정서를 받았다.

두리기업㈜는 물탱크 전문 제조업체로 중동으로 수출도 활발히 하고 있으며, ㈜퍼팩트는 상하수도관 전문 제조업체로 일본으로 수출을 하고 있어 기존 선도기업들과 해외 시장 개척에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는 “지역 물기업들이 최신 산업기술 정보를 습득하고 물산업 발전을 위한 유관기관과의 협업 체계에서 한 단계 더 나아갈 수 있도록 경상북도가 중요한 사다리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물산업 육성을 위해 대구 엑스코에서 ‘2019년 제3차 물산업 협력 커뮤니티’를 개최했다고 18일(수) 밝혔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