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경북도, 도내 34개 대학 중 18개 대학에 일자리센터 운영18번째, 안동과학대학교 일자리센터 2일 개소식 가져

(일자리=디지털경제) 경북도는 도내 34개 대학 중 50%가 넘는 18개 대학에 대학일자리센터를 운영한다고 2일(수)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 이는 비수도권 최다 운영으로 지역대학의 취업지원 여건 개선이 절실하다는 현장 목소리를 반영한 경북형 대학일자리센터 6개소와 고용노동부 공모사업에 선정된 12개소에 올해 총 55억원의 예산을 지원한다.

대학일자리센터는 입학에서 취업까지 ▶직업 진로지도 및 취업역량 개발 ▶취업상담 및 알선서비스 ▶지역청년 고용관련 주요사업 안내 ▶지자체 및 고용 유관기관 협조 등 원스톱 취·창업 지원시스템을 구축해 특화된 맞춤형 서비스를 체계적으로 제공한다.

한편 안동과학대학교는 올해 4월 고용노동부 대학일자리센터 공모사업에 선정돼 2일 대학일자리센터 개소식을 열고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향후 5년간 총 10억원의 사업비를 지원한다.

이날 개소식에는 김호진 경상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 권상용 안동과학대총장, 김세환 안동부시장, 박미경 도의원, 성상호 고용부안동지청장, 김태정 한국산업인력공단경북지사장 등 관계 기관장 및 대학취업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경북도는 이 밖에도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사회 초년생인 청년들의 구직활동에 도움을 주기 위해 청년 행복뉴딜 프로젝트, 1사-1청년 더 채용지원, 해외취업지원, 청년무역 전문인력 양성, 대학연합 취업캠프 등 다양한 일자리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김호진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청년 모두가 희망하는 직장에서 자신의 원대한 꿈을 펼칠 수 있도록 청년 일자리 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도내 34개 대학 중 50%가 넘는 18개 대학에 대학일자리센터를 운영한다고 2일(수) 밝혔다. (사진 - 안동과학대학교, 일자리센터 개소식. 경북도 제공)

정우빈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우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