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대구·경북 청년소통 열린 회의 열려

(종합=디지털경제) 대구시와 경북도, 국무조정실 청년정책추진단은 오는 8일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대구·경북 청년소통 열린 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청년소통 열린 회의는 국무조정실 청년정책추진단이 정부 청년정책을 체계적이고 종합적으로 수립하기 위해 지자체와 함께 마련한 청년 의견수렴의 장으로 지난달 25일 서울을 시작으로 10월 26일까지 전국 10개 권역에서 차례로 진행된다.

이날 회의는 정부의 청년정책 운영방향 설명, 대구 경북 청년이 바라는 청년정책의 방향성 토론과 청년정책 분야별 분임토론 및 청년정책 아이디어 제안 등의 순서로 진행된다.

특히, 청년소통 열린 회의 라는 이름에 걸맞게 대구청년커뮤니티포털과 시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자를 공개모집 했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이날 회의가 청년들이 함께 청년 문제를 논의하고 해결방안을 모색하는 첫걸음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대구·경북은 긴밀한 소통으로 청년들이 제안한 의견이 정부 청년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협업하고 자체 청년정책에도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김영애 대구시 시민행복교육국장은 “오늘 청년들이 목소리 높여 얘기한 아이디어들이 정부 청년정책에 담길 수 있도록 경상북도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시와 경북도, 국무조정실 청년정책추진단은 오는 8일 대구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대구·경북 청년소통 열린 회의’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