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811억원의 경제적 파급효과’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 첫 삽

(종합=디지털경제) 경북도와 안동시는 10일 안동시 풍산읍 매곡리 일원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 예정부지에서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조성공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 이번에 착공되는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는 총 사업면적이 53만㎡이며 빠른 입주를 희망하는 기업을 위해 우선 1단계 30만㎡에 대해 먼저 기공식을 갖고 내년부터 2단계 23만㎡를 순차적으로 개발해 2022년도 준공을 목표로 추진한다.

기 조성된 경북바이오 일반산업단지와 연계한 산업단지로서 주요유치업종은 바이오산업, 음식료품, 비금속광물, 기타제조업 등이다.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는 폐수종말처리시설, 공업용수 및 생활용수를 공동 활용함으로써 조성원가를 낮춰 분양경쟁력을 높였으며, 앞으로 지역건설경기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철도중앙선 복선화 사업으로 수도권과 1시간대 통행이 가능하고 기존 중앙고속도로와 상주~영덕고속도로, 국도34호선에 연접해 있다.

경북도 관계자는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가 준공되면 안동시가 경북북부지역의 새로운 성장 동력의 중심도시로 발 돋음하고 약 500여명의 고용유발 효과와 연간 총 생산액 811억원의 경제적 파급효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고 말했다.

경북도와 안동시는 10일 안동시 풍산읍 매곡리 일원 경북바이오2차 일반산업단지 예정부지에서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조성공사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