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경북테크노파크내 사회적경제기업 카페 개소

(경제=디지털경제) 레드리본사회적협동조합이 지난 13일 경북테크노파크에 ‘소셜카페 빅핸즈 4호점’을 개소했다.

대구시에 따르면 이는 대구·경북 상생을 위한 교두보 역할과 대구 최초 소셜프렌차이즈 기업으로 한 발짝 다가서는 계기가 됐다.

레드리본사회적협동조합(대표 김지영)은 2018년부터 2019년까지 2년에 걸쳐 대구시와 대구상공회의소에서 추진하는 맞춤형 전문컨설팅을 받았다.

그 결과 대구 혁신도시 내 한국정보화진흥원, 한국가스공사에 2, 3호점을 잇달아 개소하고 지난 13일에는 경북테크노파크에 입정하게 됐다.

레드리본사회적협동조합은 에이즈를 부정적으로 인식하는 사회 속에서 감염인 들의 일자리 창출을 위해 소셜카페 빅핸즈를 운영해, 사회적 약자들의 사회 진출과 에이즈 인식 개선에 노력하고 있다.

전영하 대구시 사회적경제과장은 “지역의 다양한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사회적경제기업의 지속적인 성장과 발전이 중요시되고 있는 만큼, 대구시는 전문컨설팅 뿐만 아니라 다양한 방안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와 대구상공회의소가 지난 2017년부터 전국 최초로 시행하고 있는 전문 컨설팅 지원 사업으로 총 9개 기업이 컨설팅을 받아 신규 판로개척과 고용창출, 내부 프로그램 개선 등 성장 발전을 가져왔다.

레드리본사회적협동조합이 지난 13일 경북테크노파크에 ‘소셜카페 빅핸즈 4호점’을 개소했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