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기업
국내 유일 철도차량 차체완제품 생산업체 ㈜다원넥스트 제2공장 준공

(유통=디지털경제) ㈜다원넥스트는 19일(화) 김천시 산업단지 7로 145에서 ‘(주)다원넥스트 제2공장 준공식’을 가졌다.

경북도에 따르면 철도차량의 차체 및 전장부품 등을 생산하는 ㈜다원넥스트가 총 130억원 투자해 김천에 제2공장을 건설해 11월말부터 가동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황중하 경상북도 투자유치실장, 김충섭 김천시장, 김세운 김천시의회 의장, 나기보 도의원, 박판수 도의원, 박선순 다원넥스트 대표, 김상윤 ㈜다원넥스트 사장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준공하는 제2공장은 총사업비 130억원을 투자해, 1만 4천 870㎡(4천498평) 부지에 건축면적1만 240㎡(3천 970평)의 기반시설에 철도차량 제작설비 자동용접장치 등 10종 66대, 호이스트(천장 크레인) 외 22종 159대 부대설비 라인을 설치해 신규고용 40명을 창출하게 된다.

㈜다원넥스트는 2013년 설립 이래 우리나라 기간산업인 철도차량 핵심 부품을 생산하는 업체로 국내 유일하게 의장(艤裝), 전장(電裝), 차체 완제품 주요부품을 일시에 생산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박선순 대표는 “서울시 2호선 200량을 성공적으로 납품 완료해 기술력을 인정받게 되었고, 철도차량 제작회사로서의 입지를 든든히 구축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철도차량의 차체, 전장, 대차 프레임 등 부품생산을 다각화하고 있는 업체로 지난 4월 15일 MOU를 체결한 이래 상시고용 44명에 이번 투자로 40여명의 고용창출을 한다.

황중하 경북도 투자유치실장은 “혁신적인 기술개발 환경을 지속적으로 유지해 치열한 철도차량 부품산업에서 세계적인 최고의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하길 바라며, 아울러 생산공장의 추가투자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다원넥스트는 19일(화) 김천시 산업단지 7로 145에서 ‘(주)다원넥스트 제2공장 준공식’을 가졌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