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대구, 경산, 구미에 이어 포항 이마트에 농촌융복합산업 안테나숍 개점농촌융복합산업 제품 36개 업체 220여 품목 판매

(6차산업=디지털경제) 경북도는 이마트 포항점 1층에 농촌융복합산업 안테나숍을 설치해 19일(화) 개점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 지난 2015년에 문을 연 대백프라자, 이마트 경산, 구미점과 2016년 이마트 월배점, 신세계백화점(대구)에 이어 6번째로 운영하게 되는 것으로 환동해 중심인 포항에서 소비자의 반응을 평가받게 돼 그 의미가 더욱 크다고 할 수 있다.

안테나숍은 농촌융복합산업 제품의 홍보와 판로를 확대할 뿐만 아니라 소비자 반응과 성향을 파악해 생산자가 즉각 상품개선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어 농촌융복합산업(6차) 경쟁력 강화에도 큰 도움이 되고 있다.

이번 이마트 포항점에서 판매되는 농촌융복합산업 제품은 기존 운영되는 안테나숍에서 소비자의 반응이 좋고 전문가의 엄격한 품질평가를 거쳐 선발된 36개 업체 220여개 제품이 선보인다.

19일 개점 행사에서는 안테나숍을 찾은 고객들에게 럭키박스 및 1+1행사를 진행하는 등의 다양한 이벤트도 함께 진행됐다.

전년도 안테나숍 매출액이 17억원으로 해마다 증가하고 있어 지역 농촌융복합산업체의 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향후, 경북도는 포항점에 이어 2020년에는 서울 수도권까지 판매 영역을 확장하는 공격적인 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이다.

김종수 경상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좋은 품질의 다양한 제품개발과 상품화로 경북 농촌융복합산업이 더욱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이마트 포항점 1층에 농촌융복합산업 안테나숍을 설치해 19일(화) 개점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