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생활/레저축제
대구시와 경북도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성공기원6일, 7일 동대구역 앞 광장에서 이벤트 실시

(행사=디지털경제) 대구시와 경북도는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한 달 앞두고 관광의 해 성공적 추진을 위해 오는 6일, 7일 동대구역 앞 광장에서 관광 홍보 캠페인 및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3일(화) 대구시에 따르면 이번 캠페인에서는 최근 새로운 여행 트렌드로 자리잡은 ‘뉴트로(새로움 New, 복고 Retro 합친 신조어로 복고를 새롭게 즐기는 경향)’를 활용해 대구를 찾는 방문객, 시민들에게 홍보 활동을 펼칠 계획이다.

대구경북 관광이 달콤한 향기와 따뜻한 온기로 7080세대 옛 추억을 떠올리고 감성을 자극해 젊은이들도 동참하고 즐기기에 손색없는 관광 명소들이 많이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코자 기획됐다.

우선, 어렸을 때 많이 먹었던 달고나 새기기 이벤트를 진행해 학창시절 교문에서 나설 때 달달한 냄새로 우리를 유혹했던 것처럼 지나가는 시민과 관광객들 및 아이들의 시선까지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20/20/대/구/경/북’ 문양이 한 자씩 찍힌 달고나 새기기를 완성하면 지역 관광지 사진이 그려진 머그잔, 탁상시계 등 기념품도 제공한다.

또 현장에서 직접 구운 군고구마와 따뜻한 커피도 제공할 계획이다.

대구의 특별한 커피 사랑은 6.25때 향촌동 다방에서 시작돼 최근 2030세대의 인기 여행 컨텐츠인 ‘카페 투어’ 로 자리 잡아 대구의 또 하나 명물이 되고 있다.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양 시·도간 공동 관광마케팅 노력이 결실을 맺어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에 국내·외 관광객들이 대구·경북을 많이 찾을 수 있도록 남은 기간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한 달 앞두고 관광의 해 성공적 추진을 위해 오는 6일, 7일 동대구역 앞 광장에서 관광 홍보 캠페인 및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사진 - 대구시 제공)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