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시, 산업융합 사업화 및 국가혁신클러스터 성과확산 공유회 개최

(산업=디지털경제) 대구시는 ‘2019 산업융합사업화 연계기술개발 및 국가혁신클러스터 성과확산 공유회’를 오는 13일(금) 대구삼성창조캠퍼스에서 개최한다.

대구시에 따르면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이해 기업환경의 변화 움직임을 예측하고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미래산업육성추진단’을 구성·운영하고 있다.

미래산업육성추진단은 산업 분야별 전문가로 구성된 워킹그룹과 네트워킹 참여기업군(192개사)을 구성해 운영함으로써 미래산업 전략과제의 발굴 및 프로젝트 기획 지원, 산업융합 네트워킹 데이 개최와 융합과제 사업화 지원 등을 추진한다.

또한 대구시는 2018년 10월부터 산업통상자원부와 함께 혁신도시, 첨단의료복합단지, 수성의료지구 등 기존의 혁신거점을 연계해 ‘국가혁신클러스터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에 개최되는 ‘2019 산업융합 사업화 연계기술개발(R&BD) 및 국가혁신클러스터 성과확산 공유회’는 미래산업육성추진단과 대구혁신융복합단지추진단의 지난 1년간의 노력과 성과를 지역의 기업 및 기관들과 함께 공유하는 자리이다.

행사는 ‘트렌드 코리아 2020 서울대 소비트렌드분석센터 최지혜 연구위원의 특별강연’과 산업융합 네트워킹데이를 통해 발굴된 산업융합 우수사례 발표(㈜건영기계 류민영 팀장)와 국가혁신클러스터 사업 우수사례 발표(㈜인코아 김동탁 대표)로 진행된다.

이날 두 기업의 사례 발표를 통해 서로 다른 분야의 기술과 제품을 가진 기업 간 협업의 성공모델을 공유하고 확산해 나갈 예정이다.

또한, 행사장 한 편에는 미래산업육성추진단의 산업융합 사업화 연계기술개발(R&BD) 지원 사업을 통해 개발된 총 9건의 성과 제품과 국가혁신클러스터사업을 통한 6건의 성과 제품이 전시된다.

산업융합 사업화 연계기술개발(R&BD) 지원 사업 과제는 대구시에서 중점 추진하고 있는 미래형자동차, 의료, 스마트에너지 등 5+1 산업군에 해당되는 분야로 특히 디에이치테크, 성신앤큐, 아진엑스텍 등은 개발과 동시에 수요처가 발굴되고 있어, 조만간 가시적인 성과가 발생될 것으로 기대된다.

최운백 대구시 혁신성장국장은 “지금까지 육성해온 물, 의료, 스마트시티 등 지역의 역점 미래 산업들이 하나씩 그 결실을 맺기 시작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사업간, 기업간 끊임없는 융합과 협업을 통해 지역기업의 혁신성장 및 새로운 부가가치가 창출될 수있도록 지원과 노력을 이어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김성용 기자  dragon@deconomic.co.kr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성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