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경북 포항 영일만항 인입철도 개통식 가져

(종합=디지털경제) 경북도는 18일(수) 포항 영일만항 항만배후단지에서 포항 영일만항 인입철도 개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경북도에 따르면 인입철도는 국비 1천 696억원을 투자해 포항시 북구 흥해읍 이인리 KTX포항역에서 흥해읍 용한리 영일만항까지 총연장 11.3㎞를 연결하는 단선철도이다.

지난 2013년 12월에 착공해서 당초 2018년 완공을 목표로 했으나, 포항 지진으로 인해 1년 늦어진 2019년 8월에 시설물 설치 완료 후, 시설물 검증 및 시운전등 종합시험운행을 거쳐 이날 개통식을 하게 됐다.

인입철도 개통으로 도로로만 운송되던 화물이 철도 운송이 가능해지고 항만 접근성이 높아져 영일만항을 이용하던 화주들의 물류비에 대한 경쟁력이 향상되는 등 물동량 확보에 유리할 것으로 판단된다.

또한, 영일만항에 내년도 국제여객부두, 2021년 국제여객터미널이 건설되면 환동해권 국제여객 수요에 대응할 수 있게 되는 등 포항영일만항이 환동해 관광·물류의 거점항으로 도약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포항~삼척 철도건설 사업과 연계를 통한 철도 수송으로 지역경제 활성화, 물동량 확보 및 관광객 유치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경북도는 18일(수) 포항 영일만항 항만배후단지에서 포항 영일만항 인입철도 개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