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대구·경북 관광의 해’ 홍보... 맛있는 참 소주 활용

(종합=디지털경제) 대구시와 경북도는 ㈜금복주와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추진과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24일(화)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대구시와 경북도가 ㈜금복주의 상품브랜드를 활용해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에 대한 시민들의 관광유도와 유기적 협력을 추진할 것을 협의했다.

협약내용으로는 ㈜금복주의 대표 브랜드 ‘맛있는 참’ 라벨에 ‘대구·경북 관광의 해’ 홍보내용을 삽입해 연간 202만병을 상반기·하반기 2회에 나눠 제작돼 지역 업소에 출고 될 예정이다.

‘맛있는 참’을 통해 홍보하는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사업은 2019년부터 2021년까지 3년간 공동 사업을 통해 글로벌 관광도시 이미지를 제고하고 국내외 관광객을 대구·경북으로 유치하는 상생관광 사업이다.

대구시와 경북도는 올 한해 해외시장 다변화를 위한 해외관광설명회 추진, 대구·경북 투어페스타 개최, 태국 지상파 프로그램 공동 유치 등 마케팅을 추진해왔다.

내년도에는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 원년해로서 대구·경북 대표상품 운영, 해외시장 공동마케팅, 시·도민 축제품앗이 시행, 내고향 먼저 알기 운동 등 대구·경북 관광의 해의 성공과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관광마케팅을 적극 추진 할 계획이다.

김부섭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과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의 성공적인 추진을 향한 분위기가 간절한 가운데 이번 업무협약은 시·도민들의 붐 조성과 동참 열기를 끌어 올릴 수 있는 마중물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왼쪽부터 김부섭 경북 문화관광체육국장, 이원철 (주)금복주 대표이사, 김호섭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