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대구시, 온누리상품권 판매확대 및 전통시장 이용촉진 행사

(경제=디지털경제) 대구시는 관내 유관기관·단체, 혁신도시 공공기관 등과 함께 온누리상품권 판매촉진 행사를 오는 16일(목) 오후2시 대구은행 시청영업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대구시에 따르면 대구은행 10억원, 대구상공회의소 10억원, 대구광역시교육청 7억원, 한국가스공사 5억원, 전국아파트입주자대표회의연합회 5억원 등 관내 13개 기관 및 단체에서 총 50억원을 구매 약정한다.

시는 올해 온누리상품권 판매목표를 2천 200억원으로 정하고, 관내 150개 전통시장의 매출증대와 고객유치를 통한 전통시장 경기 활성화를 위해 설 명절 전 2주간을 집중 홍보·판매 기간으로 정하고 온누리상품권 판매촉진에 적극 나선다.

그동안 대구시 온누리상품권 판매실적이 2015년도 678억원, 2016년 898억원, 2017년도 1천 166억원으로 증가해 왔으며, 2018년도에는 1천 578억원을 판매해 당초 목표인 1천 500억원을 초과 달성했다.

2019년 11월말 현재 판매액은 1천 729억원으로, 회수율이 전국 1위, 시민 1인당 온누리상품권 구매액은 7만 845원으로 전국 2위이다.

권영진 대구시장은 “올해에도 온누리상품권을 이용해 설맞이 물품 및 제수용품을 구입해 줄 것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에서는 설 명절 기간에 ‘민생안정대책’의 일환으로 온누리상품권 판매확대 및 전통시장 이용촉진을 위한 특별판매 행사를 진행한다.

지류 및 전자상품권 현금구매 시 할인율은 5%, 모바일상품권 할인율은 10%로 변동이 없다.

지난해 추석에 도입된 온누리 모바일 상품권 구매 및 사용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전통시장 통통’ 안내화면을 참고해 사용하면 된다.

지난해 1월 25일 오후 2시 대구은행 시청영업부에서 관내 유관기관·단체, 혁신도시 이전기관, 대형 유통업체 등이 참여해 온누리상품권 판매촉진 행사를 개최했다. (사진 - 대구시 제공)

김대광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