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이철우 경북도지사, ‘24시간 비상체제로 근무’ 지시

(종합=디지털경제) 이철우 경북도지사 공직자의 가장 큰 소명은 ‘도민 생명 지키는 것’

25일(화) 경북도에 따르면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코로나19 확산 저지를 위해 총력전을 펼쳐 줄 것을 지시했다.

이 지사는 25일 열린 확대 간부회의에서 “공직자의 가장 큰 소명은 도민의 생명을 지키는 일”이라며 “발생환자가 생기면 어떻게 병원으로 이송할 것인지 치료는 어떻게 할 것인지 세심히 체크하고 특히 병원에서 필요한 의료진이나 방호복과 같은 물품 부족이 발생하지 않도록 충분한 지원책을 강구하라”고 당부했다.

이어 “그 다음으로 중요한 것은 코로나19가 더 이상 확산되지 않도록 철저한 예방을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현재 5개 팀인 역학조사팀도 10개 팀으로 확대해서 확진자의 동선과 역학조사를 신속하게 파악해 확산차단에 주력하라”고 지시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대구경북의 상황이 매우 심각하다면서 모든 공직자가 사명감을 갖고 전쟁이라는 각오로 앞으로 모든 업무를 코로나19 확산방지에 집중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 공직자의 가장 큰 소명은 ‘도민 생명 지키는 것’ (사진 - 경북도 제공)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