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영주시 우수 농특산물 미국 식탁에 오른다홍삼, 사과주스, 홍삼초코봉봉 등 10만불 수출 선적
영주시는 14일 10만불 상당의 우수농특산품을 미국 수출을 위해 선적했다. (영주시 제공)

경북 영주시(시장 장욱현)는 14일 10만불 상당의 영주시의 우수농특산품이 미국 수출을 위해 선적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적된 농특산품은 풍기인삼공사영농조합법인의 홍삼과 자연팜의 유지류, 참선비마을의 홍삼초코봉봉, 소백산하늘허브앤푸룻의 사과주스 등으로 작년 LA한인축제 당시 체결된 영주시수출기업협의회와 미국 울타리USA사간의 100만불 수출협약에 따라 미국 수출 길에 오르게 됐다.
영주시수출기업협의회의 우수 농특산품 미국 수출은 14일 현재 4차에 걸쳐 1억 6천3백만원 상당이며, 미국 내 온라인 매출 상승세에 힘입어 6월 중에도 추가 물량 수출이 확정돼 있는 상황이다.
영주시수출기업협의회 관계자는 “영주시 농특산품은 이미 미국 시장에서 그 우수한 품질로 인정받고 있어 ‘코로나19’ 사태 이후 특히 온라인 판매의 강세로 그 매출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다.”며, “관내 기업의 해외시장개척을 위해 영주시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수출길에 어려움이 가중되는 상황에도 불구하고 미국 시장으로 수출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는 힘을 주는 소식에 무척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