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9개 대구시립공공도서관, 20일부터 부분개관자료대출·반납·관외대출·회원증 발급 등 업무 시작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휴관 중이었던 9곳 대구시립공공도서관이 20일부터 부분 개관한다. 사진은 대구중앙도서관. (중앙도서관 제공)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임시휴관 중이었던 대구시립공공도서관이 20일(수)부터 부분 개관한다.
이번 부분 개관에 따라 운영되는 서비스는 자료대출·반납 등 관외대출 서비스와 회원증 발급이다. 운영시간은 평일 9시부터 오후 7시까지이며, 주말은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자료실 내 도서열람 및 디지털자료실, 정기간행물실, 열람실 등의 이용은 제한되며, 도서관 출입 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발열체크, 손소독 실시 및 방명록 작성 후 자료실에서 대출이 가능하다.
도서관에서는 대출 이용자의 안전을 위해 도서소독기를 추가 배치해 도서 소독을 철저히 하고 있으며, 자료실 카운터에 가림막을 설치하고 시설 방역작업 등을 수시로 실시하고 있다.
도서관의 부분개관으로 관외대출서비스를 실시함에 따라 워킹스루 예약대출서비스는 중단되며, 추후 코로나19 상황에 맞춰 자료실 열람 및 평생학습프로그램, 독서문화프로그램 운영도 재개할 예정이다.
정근식 중앙도서관 관장은 “부분개관 운영 기간 중 실내 방역소독 및 주기적 환기를 통해 쾌적하고 안전한 공간조성을 힘쓰겠다. 마스크 미착용자나 발열자, 호흡기 유증상자 등은 출입이 제한되니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반드시 지켜 도서관을 이용해주길 당부한다”고 말했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