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김광석길 야외콘서트홀에서 희망의 버스커 울려퍼진다최재관·구본석·차은결 등 14팀 27일 버스커 참여 예정
대구시 중구는 27일(토) 오후 5시40분부터 김광석길 야외콘서트홀에서 매마토(매월 마지막 토요일 문화행사)사업의 일환으로 버스커 공연을 펼친다. 대구 중구청 제공

대구시 중구(구청장 류규하)는 27일(토) 오후 5시40분에 김광석 다시 그리기 길 야외콘서트홀에서 매마토(매월 마지막 토요일 문화행사)사업의 일환으로 버스커 공연을 펼친다.
‘나를 사랑한 버스커’라는 타이틀로 마련된 이번 공연은 대구 중구문화원(원장 조영수)이 주관해 최재관, 구본석, 차은결 등 실력있는 14팀의 버스커가 참여할 예정이며 사회는 TBC 생방송투데이 리포터 김철원이 맡는다.
이번 공연은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민과 김광석길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위로와 희망을 주기 위해 마련되었다.
류규하 중구청장은 “힘들었던 그 시절 김광석의 노래가 위로되었듯 김광석길을 찾아오시는 분들께 힐링이 되는 공연이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