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유통소비생활 유통시장/소비자
대구·경북 전통시장 158곳도 '대한민국 동행세일’26~7월12일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지역 전통시장 158곳 참여
대구경북지역 전통시장과 상점가 158곳은 26일부터 다음 달 12일까지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동참한다. 사진은 대구 관문시장. 디지털경제 DB

대구경북지역 전통시장과 상점가 158곳이 오는 26일부터 다음 달 12일까지 진행되는 ‘대한민국 동행세일’에 동참한다.
대경중기청은 대구지역 81곳과 경북지역 77곳이 참여 의사를 밝혔으며 전통시장과 상점가는 동행세일 기간에 재미와 실속을 챙길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대구는 서문시장, 칠성시장 등 81곳, 경북은 안동중앙신시장, 포항남부시장 등 77곳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과 소비 진작을 꾀하는 이번 행사에서 전통시장별로 특색 있는 이벤트를 마련한다.
코로나19에 대한 우려로 현장을 찾지 않는 고객을 위해 ‘집콕-시장쿡(cook)’ 이벤트가 진행된다. 고객들에게 요리 메뉴와 요리법을 공지하고 전통시장에서 재료를 구매한 후 구매 영수증과 직접 요리한 음식을 ‘시장애(愛)’ 이벤트 페이지에 올리면 평가를 통해 브랜드K 자이글(조리기구) 또는 온누리상품권을 받을 수 있다.
지역 전통시장에서는 각 시장의 특색을 살려 △서문시장(보부상 게릴라 홍보단, 전통시장 캐릭터 열전 행사) △와룡시장(글로벌 전통복장 및 다문화 음식 체험) △칠성시장(국악, 난타 공연) △안동구시장(먹거리 포차, 어린이 장보기 체험 교실 운영) △포항 죽도시장(경품이벤트) △문경중앙시장(꾸버라 불금 회식 데이) 등 고객참여형 이벤트가 마련된다.
코로나19와 사투를 벌인 의료진 등에게 감사하는 의미로 158곳 모두 '덕분에 챌린지' 이벤트를 한다.
김한식 대경중기청장은 “대한민국 동행세일을 위해 전통시장이 준비한 프로그램들에 국민이 관심을 둔다면 서민경제의 근간인 전통시장에 생기가 돌 것”이라며 “이번 행사에 전통시장을 많이 찾아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