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행사/동정
김천시 저출산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 ‘행안부 장관상’‘산모·아기 돌봄 100일 대작전’ 우수성 인정
김천시가 행정안전부가 주한 ‘2020년 지자체 저출산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 장관상을 받았다. 김천시 제공

김천시가 행정안전부가 주한 ‘2020년 지자체 저출산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산모·아기 돌봄 100일 대작전’으로 장관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 사업은 초기양육의 고충을 덜어주고자 전국에서 최초로 시행하는 사업. 출산 후 가장 힘든 시기인 100일까지 총 30일의 산후도우미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고 본인부담금의 90%를 지원해줌으로써 출산가정의 경제적인 도움이 되고 있다.
주요성과로는 산후도우미의 이용률이 69%로 전년대비 11%나 증가하였다.
산후 우울증 감소, 일자리창출 등 사업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기초단체 부문에서 장관상을 수상했다.
이번 경진대회는 전국 지자체를 대상으로 1차 서면심사, 2차 국민투표에 이어 우수사례 발표로 최종 순위가 결정되었으며, 국민투표 결과를 심사에 반영했다는 사실이 큰 의미가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산모아기 돌봄 사업뿐만 아니라 아이와 엄마가 행복한 김천을 만들기 위하여 출산과 육아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다양한 육아 정책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