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6차산업종합
"경북 청도에서 생산된 애플망고 맛보세요“당도·향기·식감 뛰어나고 비타민 A, C 풍부
이승율 청도군수(가운데)와 김희수씨(오른쪽 둘째) 등 애플망고 재배농민들이 청도산 애플망고를 들어보이고 있다. 청도군 제공

경북 청도군은 미래지향적 농업정책과 기후변화에 대응한 신 소득 대체작목으로 애플망고를 지난 달 29일 첫 출하했다.
2013년부터 청도로 귀농한 김희수씨가 지난해 시범 재배에 나서 이번에 첫 출하를 하게 된 것.
청도군은 이번에 첫 출하된 신소득 작물인 애플망고 확대를 위해 세 농가에 대해 총 사업비 1억5천만원을 지원해 1천710㎡규모의 유망 아열대 작목 재배 시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향후 지역대표 특산물인 감, 복숭아를 대체하는 새로운 농가 소득원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중에서 유통되는 수입산 애플망고는 후숙의 과정을 거치는 게 일반적이다. 제주산 애플망고도 기상 등 환경적 변수를 고려해 반 후숙하여 출하된다.
반면 청도에서 생산되는 애플망고는 완전 후숙 후 출하되는 것이 특징이며, 특히 당도와 향기, 식감 등이 뛰어나다. 비타민 A, C가 풍부하고 피부미용과 눈 건강에 좋다. 비만 예방과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며 신경세포를 보호해 주는 효능이 있어 소비자의 인기를 끌고 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기후변화에 대응한 아열대 작물인 애플망고를 시작으로 새로운 대체 작물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육성하여 농가소득증대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