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행사/동정
안동시, 중앙신시장 문화관광형 시장으로 본격 육성중소벤처기업부 2021년 전통시장 활성화 공모사업 선정
‘문화관광형사업’에 선정된 안동중앙신시장. 안동시 제공

중기부 공모사업에 안동시가 추진하는 2021년 전통시장 활성화 공모사업이 선정됨에 따라 안동 전통시장이 한단계 업그레이드될 전망이다.
안동시는 2021년 전통시장 및 상점가 지원사업 중 △특성화시장육성(문화관광형)사업, △노후전선정비사업, △화재알림시설 설치사업, △시장경영바우처 지원사업이 중소벤처기업부 전통시장 활성화 공모사업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문화관광형사업에 선정된 중앙신시장엔 2021년부터 2년간 국비 3억 8천만 원을 포함하여 총 9억 6천만 원을 지원한다. 이 사업을 통해 지역특산품인 안동 간고등어와 문어 특화사업을 진행하여 상품개발 및 매출증대를 추진한다.
화재알림시설 설치사업에 선정된 구시장은 신속하고 안정적인 화재알림체계를 구축하고 시장경영바우처지원사업 선정으로 공동마케팅 행사를 추진하고, 전문적인 상인교육시스템도 갖출 예정이다. 또한, 북문시장은 노후전선정비사업에 선정돼 노후 설비 및 시설 등으로 인한 화재위험이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안동시 관계자는“안동시는 매년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지원 공모사업의 여러 분야에 선정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상인들이 정부지원 정책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편리하고 안전한 쇼핑환경을 갖춰 지역 주민들이 즐겨 찾는 전통시장으로 육성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