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로봇융합연구원(KIRO) 농업로봇실증센터 안동에 오픈농업로봇 설계·성능검증·공동연구 통한 상용화 지원
안동시와 경상북도는 안동시 송천동에서 농업로봇실증센터 개소식을 열었다. 디지털경제 DB

안동시와 경상북도는 27일 안동시 송천동에 준공한 농업로봇실증센터 개소식을 열었다.

실증센터는 100억 원의 예산으로 8,070㎡부지에 연면적 2,911㎡규모의 연구동, 비즈니스 지원동과 로봇 산업화 실증테스트가 가능한 테스트베드를 갖추고 있다. 앞으로 농업로봇 설계, 성능검증, 기업과 공동연구를 통한 상용화를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이날 개소식에는 한국로봇융합연구원 농업로봇자동화연구센터에서 개발 중인 로터리(쇄토), 휴립피복(두둑형성과 비닐피복), 정식, 운반, 방제작업이 가능한 지능형 로봇 플랫폼(팜봇)이 실제 작업하는 모습을 선보였다.

이외에도 고령화 되어가는 농업종사자들을 위한 고하중 운반 및 적재 작업 농업용 어시스트 슈트를 처음으로 선보였으며, 방제드론, 시설원예용 방제로봇, 과수 방제로봇, 조류퇴치기도 참석자들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인구 감소 및 고령화에 따른 노동력 부족이라는 국내 농업계의 가장 큰 문제점을 해결하고, 우리 농업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추고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며 “농업로봇실증센터와 농업분야 기업의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농업관련 기업을 유치하여 안동시가 농업로봇의 대표 메카로 거듭 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