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해외시장 개척
코로나 19 뚫고...경북도 농식품 수출 사상 최고10월까지 경북 농식품 540백만불 수출, 전년 동기대비 24.8% 증가
사진은 ‘경북 농식품 수출촉진대회’ 모습. 디지털경제 DB

올해 10월 기준 경상북도 농식품 수출액이 5억3,968만불로 전년 동기 4억3,228만불 대비 24.8%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품목별로는 포도(70.6%↑), 건조감(58.0%↑), 김류(32.1%↑), 음료류(7.2%↑), 김치(6.7%↑) 등이 농식품 수출을 견인하고 있으며, 그 외 농가공품이 34.9% 증가해 성장세를 주도했다.

국가별로는 정부의 신남방정책 추진으로 인도네시아에 대한 농식품 수출이 전년 대비 33.1%나 늘어가 가장 큰 폭의 증가세를 보였으며, 코로나 극복을 위해 소비진작 정책을 적극 추진하고 있는 중국 수출이 다시 활기를 띠어 27.8% 증가했다. 뒤를 이어 홍콩(22.4%), 캐나다(17.9%) 순으로 증가했다.

경북도 농식품 수출은 2017년도에 최초 5억불을 달성한 이후 지속적으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으며, 금년도 농식품 수출액은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사상최고 실적이 기대된다.

경상북도가 이러한 성과를 내고 있는 것은 샤인머스켓 같은 수출 스타품목 발굴과 함께 유튜브를 활용한 새로운 해외홍보 추진, 코로나19의 상황에 맞춘 비대면 무역상담회개최 등 적극적으로 행정지원의 결실로 평가된다.

경상북도 김종수 농축산유통국장은 “올해에도 경북 농식품 수출이 5억불을 초과해 사상최고 실적을 경신할 것으로 보인다”며, “경북도는 해외상설안테나숍 등을 활용한 현지 인플루언서와의 협업을 강화해 경북 농식품의 해외인지도를 높이고, SNS 홍보와 함께 지속적인 수출 스타품목 발굴을 통해 경북 농식품의 해외시장 장악력을 키워나가겠다”고 밝혔다.

박소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