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자동차/모터
포항시, 전기자동차 시승 체험·설명회 18일 개최
포항시는 전기자동차 보급 확산에 기여하고자 한국전기자동차협회, 르노삼성과 함께 18일 전기자동차 체험 로드쇼를 포항야구장에서 연다. 포항시 제공

포항시는 전기자동차 보급 확산에 기여하기 위해 한국전기자동차협회, 르노삼성과 함께 오는 18일 전기자동차 체험 로드쇼를 포항야구장 주차장에서 개최한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유럽 전기자동차 최다 판매 차종인 르노삼성의 ZOE를 직접 시승해 볼 수 있는 기회도 제공한다.

포항시는 배출가스 발생이 없는 친환경자동차인 전기자동차를 2011년부터 2019년까지 1,299대를 보급하고, 올해도 현재까지 640대를 보급하여 미세먼지 저감과 대기오염물질 감소로 도심지 대기질 개선에 앞장서 왔다.

2020년 전기자동차 보조금은 일반 승용 전기자동차의 경우 차종에 따라 1대당 1,205만 원에서 1,420만 원 범위에서 차등 지원되며, 화물 소형차의 경우에 2,400만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2020년 전기자동차 보조금 잔여 물량은 승용 150여 대, 화물 80여 대 정도가 남아있다.

2020년 전기자동차 보급 사업에 참여할 수 있는 대상은 포항시에 주소를 둔 만 18세 이상 시민, 법인 및 기업체 등으로, 개인은 세대 당 1대, 개인사업자는 2대, 법인 및 기업체는 최대 5대까지 구매할 수 있다.

올해 전기자동차 구매를 원하는 신청자는 전기자동차 판매 대리점을 방문하여 구매계약서와 신청서를 작성하고, 전기자동차 판매사는 신청받은 순번대로 환경부 전기자동차 구매보조금 지원시스템(http:ev.or.kr)에 접속하여 2개월 이내 출고가 가능한 전기자동차에 대해 보조금을 신청할 수 있다.

포항시 신구중 환경정책과장은 “이번 전기자동차 시승 체험행사와 같이 더욱 많은 시민들이 전기자동차를 접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전기자동차 보급을 확대하고, 도심지 대기질을 개선하여 친환경 도시 포항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소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