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행사/동정
경북도, 대한민국 옥외광고대상전 2년연속 최다 수상대통령상‘따숨’, 행안부장관상‘깍두기, 황금물고기, 숲속카페 루’등 16점 영예
대통령상을 수상한 한국광고공사의 ‘따숨’. 경북도 제공

경상북도는 19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국내 최대규모 옥외광고분야 공모전인 ‘2020 대한민국 옥외광고대상전’에서 대상인 대통령상을 비롯해 행정안전부장관상 등 총 16점이 수상하여 2년 연속 전국 최다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대한민국 옥외광고대상전은 건강하고 쾌적한 도시환경을 조성하고 디자인 중심의 옥외광고 제작 환경조성 및 신기술, 신기자재 개발보급을 위해 2002년부터 매년 진행되어 온 우리나라 옥외광고분야 최대의 공모전이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경북도에서 출품한 28개 작품 중 한국광고공사(김재돈)의 ‘따숨’이 대통령상을, 백산광고기획(정원표)의 ‘깍두기’, 아트라인(전필재)의 ‘황금물고기’, T=광고(김성훈)의 ‘숲속카페 루’가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아이디(정성극)의 ‘다시 봄’이 금상을 수상하는 등 전체 수상작 50점 중 16개 작품이 수상의 영예를 안아 타 시․도의 부러움을 샀다.

이번 공모전은 각 시․도 공모전을 통해 선발된 우수작품 200여점을 접수받아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수상작품을 선정했으며, 수상작품은 11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A홀)에서 전시된다.

황석호 경북도 건축디자인과장은 “지난해 국무총리상에 이어 올해 대통령상을 수상하는 등 2년 연속 전국 최다 수상이라는 영예를 안겨준 도내 옥외광고인들의 남다른 열정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옥외광고산업 발전과 디자인 능력 향상을 위해 아낌없는 지원과 함께 간판개선사업, 공공디자인사업 등을 통해 도시의 품격을 높여 나가겠다”고 밝혔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