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문화예술/학술
안동시 25일 ‘레트로! 불타는 청춘콘서트’8090 스타 김완선·양수경·전영록·박남정·심현섭 출연

안동문화예술의전당이 코로나19에 지친 시민들을 위해 레트로 열풍을 즐길 수 있도록 8090 추억 소환‘레트로! 불타는 청춘콘서트’를 25일(수) 저녁 7시 30분 웅부홀에서 진행한다.

‘레트로! 불타는 청춘콘서트’는 패션, 음악, 영화 등 다양한 분야에서 불고 있는 레트로 열풍에 맞추어 중장년층 관객들에게 소중한 옛 추억과 향수를 청년들에게는 순수한 감성을 선사할 수 있는 공연이며 8090년대를 주름잡았던 스타들의 최고 히트곡과 재미있는 입담을 만날 수 있는 공연이다.

80년대 여자 솔로 중 댄스실력, 가창력을 갖춘 최고의 댄스가수 김완선, 빼어난 가창력을 바탕으로 싱어송 라이터로 왕성한 활동을 했던 양수경, 수많은 희트곡과 다양한 활동을 한 엔터테이너 전영록, 한국의 마이클 잭슨으로 불리던 실력파 댄스가수 박남정과 세계 최고의 색소포니스트 데이빗 샌본이 인정한 천재 색소포니스트 대니정과 개그콘서트의 레전드 심현섭의 입담으로 진행된다.

80~90년대 대한민국을 사로잡았던 대중 가요계의 전설들을 소환하여 그때 그 시절 추억을 자극하는 대중성 높은 가요들의 멜로디 속에서 복고풍 감성에 흠뻑 젖는 공연을 만끽 할 수 있을 것이다.

레트로! 불타는 청춘콘서트’는 초등학생 이상 관람 가능하며 관람료는 R석 3만원, S석 2만원, A석 1만원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지역민의 안전을 위해 공연 관람 입장 전 체온 측정 및 마스크 착용 확인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계획이다. 자세한 내용은 전화(054-840-3600) 또는 안동문화예술의전당 홈페이지(Http://art.andong.go.kr)로 확인할 수 있다.

박소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소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