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어르신 일자리 제공이 최고의 노인복지”경북도, 내년 49,180개 제공, 올해보다 3,480개 증가
경상북도는 내년도 49,180개 노인일자리를 제공한다. 경북도 제공

경북도는 2021년도 노인일자리 사업을 확대해 49,180개 노인일자리를 제공한다.

세부적으로는 공익활동 42,930개, 사회서비스형 3,030개, 시장형 2,010개, 취업알선형 1,210개의 노인일자리에 전년 예산 1,585억원 보다 150억원이 증가한 1,735억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2020년 11월 기준 도내 65세 이상 노인인구는 약 57만 명으로 증가 추세에 있어 노인일자리 수요와 취약계층의 소득보장을 위해서는 노인일자리 확대 추진이 절실히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경북도는 2021년도에 다양한 경험과 수요욕구를 반영한 신규 사회서비스형의 노인일자리 사업발굴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과 시니어클럽 및 노인일자리 창출지원센터 등 유관기관과 공조체제를 구축하여 신규 사업 발굴과 수요처의 적극적인 참여 독려에 적극적으로 나설 계획이다.

실제로 올해 사회서비스형의 노인일자리를 발굴하여 시니어금융업무지원단 160명, 시니어몰카감시단 78명을 시범사업으로 채용하여 어르신들의 경제적 소득보전에 많은 기여를 했다.

2021년도에도 고수익이 보장되는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 수요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시니어금융업무지원단에 342명, 시니어몰카감시단에 58명, 코로나 열 감지모니터링요원 63명 등 총 463명의 어르신일자리를 창출하여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경북도는 도농연계 노인일자리 지원, 노인재취업 교육지원 등 자체예산을 투입하여 취업을 희망하는 어르신들과 인력이 필요한 민간 수요처를 적극 연계하여 안정적인 노인일자리를 지원할 계획이다.

2021년도에 추진하는 노인일자리 사업은 먼저 공익활동과 시장형의 노인일자리 참여자 모집을 올해 11월 23일부터 시작하였으며, 사회 서비스형의 노인일자리 사업 참여자는 오는 12월 28일부터 모집할 예정이다.

참여자 선정은 선발기준에 따라 소득수준, 활동역량 등을 고려하여 고득점자 순으로 이루어진다. 참여를 희망하는 어르신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시군의 노인일자리 수행기관(시니어클럽, 노인일자리 창출지원센터 등)에 문의하거나‘노인일자리 여기(www.seniorro.or.kr)’‘복지로(www.bokjiro.go.kr)’에서 신청이 가능하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