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유망 중소기업 9개사 “김천시에 투자하고 싶다”24일 합동 MOU...식료품 ·금속가공 공장건립, 143명 고용창출
김천시는 24일 시청에서 김충섭 김천시장, 입주예정 유망 중소기업 9개사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합동으로 투자양해각서를 체결했다. 김천시 제공

김천시는 24일 김천시청 접견실에서 김충섭 김천시장, 입주예정 유망 중소기업 9개사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합동으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번 김천시에 투자하기로 협약을 맺은 기업체는 ▷신라종합건기(주) ▷㈜청심 ▷바인인더스 ▷케이글라스 ▷더원시스템 ▷경북에코라인 ▷다음사료영농조합 ▷(주)부일플랜트 ▷(주)투마루 등 9개 기업.

투자협약에 따라 투자사업이 계획대로 이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함은 물론 지역 경제활성화와 고용창출을 위한 사회적 책임이행을 약속했다.

이들 기업 중 (주)청심, 경북에코라인, 다음사료영농조합, (주)투마루 등 4개 기업은 식료품공장, 케이글라스는 비금속공장, 나머지 4개 기업은 금속가공품 생산 공장을 건립한다.

9개 기업은 이 날 협약에 따라 김천일반산단(3단계)내46.431㎡ 부지에 총190억을 투자하여 최소 143명 이상의 신규 고용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경기가 침체된 상황에서도 투자를 결정해 준 9개 기업 대표들에게 감사를 전하고, 기업하기 좋은 다양한 시책을 펼쳐 더 많은 우량 기업들을 유치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 라고 말했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