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해외시장 개척
베트남 최대 명절 뗏(설)을 노려라! 상주 샤인머스켓 ‘출격’
베트남 명절 뗏(설)을 노린 상주 샤인머스켓이 21일 선적식을 가졌다. 상주시 제공

베트남 최대 명절 뗏(설)을 노린 상주 샤인머스켓이 수출길에 올랐다.

상주시 모동면의 탑영농조합법인(대표 이창호) 21일 샤인머스켓 베트남 수출 기념식을 가졌다. 이번 수출 길에 오른 샤인머스켓은 12팰릿(3,840kg)이다.

특히 이번 달에는 베트남 최대 설명절인‘뗏’에 맞춰 소비될 상주 곶감, 배, 샤인머스켓이 매주 수출되고 있다. 베트남에서는 뗏을 앞두고 가족과 지인들에게 선물을 주고받는 문화가 있어 프리미엄 마켓에서 판매되는 고품질의 상주 농산물이 현지인들에게 최고의 선물로 자리를 잡았다.

상주시 관계자는“지난해 잇따른 자연재해 속에서도 품질 좋은 샤인머스켓을 생산한 농가와 수출 관계자들에게 감사를 표하고, 앞으로도 베트남 명절 대목에 맞춰 지속적인 마케팅을 펼칠 수 있도록 상주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