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부동산금융 부동산건축
[2·4 공급대책] 전국에 83만6000가구 신규 부지…서울 32만가구
정부는 2025년까지 서울 32만3000가구를 포함해 총 83만6000가구의 신규 부지를 확보하는 '공공주도 3080+대도시권 주택공급 획기적 확대방안'을 발표했다. 디지털경제 DB

정부가 2025년까지 서울 32만3000가구를 포함해 총 83만6000가구의 신규 부지를 확보하기로 했다.
정부는 4일 이 같은 내용이 담긴 '공공주도 3080+, 대도시권 주택공급 획기적 확대방안'을 발표했다.
이번 대책으로 신규 확보하는 서울 32만3000가구는 분당신도시 3개와 강남3구 아파트 수와 비슷하다.
뉴스1에 따르면 이번 83만6000가구중 약 57만3000가구가 도심내 신규 사업을 통해 확보할 계획이다. 또 약 26만3000가구는 신규 공공택지 지정 등을 통해서다.


국토부 관계자는 "기존 주거복지로드맵 및 3기 신도시 등을 통해 추진 중인 수도권 127만호 공급계획을 합하면 약 200만가구 이상으로 역대 최대 수준 공급대책"이라고 말했다.
이어 "제시한 물량은 면밀한 입지요건 검증 및 GIS 분석을 통해 사업이 가능한 부지들을 확인했다"며 "그간 정부 또는 민간에서 추진했던 사업들의 주민참여율을 근거로 공급물량을 산출했다"고 설명했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