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기업
김천시 '3월의 기업에‘ 삼덕섬유 선정끊임없는 설비·R&D 투자로 화섬 대표기업 성장
김천시가 선정하는 3월 이달의 기업에 선정된 삼덕섬유 최만식 대표가 김충섭 김천시장과 환담하고 있다. 김천시 제공

김천시가 선정하는 3월 이달의 기업에 삼덕섬유(대표 최만식)가 선정됐다.

2일 김천시청에서는 선정패 전달 및 회사기 게양식이 열렸다.

삼덕섬유는 1983년 대구에서 설립 후 1994년 김천시 남면으로 확장 이전하여 폴리에스터 가연사 전문 생산 업체로 성장했다. 과감한 설비 투자와 끊임없는 R&D 투자로 다수의 특허와 경영혁신형(Main-Biz) 중소기업 인정은 물론, ISO 9001/14001, GRS(Global Recycled Standard) 등 국제규격 인증을 획득했다.

특히, 중국 및 베트남 섬유기업들의 저가 공세에 맞서 불황을 뚫는 새로운 돌파구로 2014년부터 5년간 최신 설비 도입에 50억을 투자하여 생산원가를 획기적으로 절감하고 다양한 품종 생산 가능으로 2018년 「국가생산성대상」에서 국무총리 표창 수상과 경북스타기업으로 선정된 바 있다.

이날 선정식에 참석한 김충섭 김천시장은 “삼덕섬유와 같은 건실한 기업이 우리지역 경제를 지탱해 주는 버팀목이다.”며 “삼덕섬유가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김천시에서 도울 수 있는 일이 있다면 얼마든지 돕도록 하겠다.”고 축하의 인사말을 전했다.

이에 최만식 대표는 “고객과 함께 성장하며 함께 WIN-WIN하는 기업이라는 경영 이념으로 쉼 없이 달려온 결과 오늘 이달의 기업 선정이라는 뜻깊은 결실이 있는 것 같다.”며 “앞으로 지역경제 발전을 위해 더욱 더 성장해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