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자동차/모터/교통
김천시, 18일 부터 수소연료전지차 보급사업1대당 3,250만원 구매보조금 지원
김천시는 18일부터 수소연료전지차 보급사업을 시행한다. 김천시 제공

김천시는 온실가스 감축 및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오는 18일부터 수소연료전지차 보급사업을 시행한다.

수소연료전지차는 내연기관차와 같은 엔진이 없어 대기오염물질을 배출하지 않고, 공기정화 기능이 있어 미세먼지를 저감하는 친환경 자동차로 한번 충전으로 최대 609km 주행이 가능하다.

시에서는 총 2대의 수소연료전지차를 보급할 예정으로, 대상 차량은 현대 ‘넥쏘’차량이며, 1대당 3,250만원의 구매보조금이 지원된다. 지원대상은 접수일 기준 김천시에 1개월 이상 주소를 둔 만18세(운전면허시험 자격 최소연령) 이상인 개인 또는 김천시에 사업장이 위치한 법인 및 기업 등이며, 2대의 지원물량 중 1대는 다자녀, 생애 최초 차량 구매자 등에 별도 배정하여 우선 지원한다.

신청은 18일부터 저공해차 통합누리집(www.ev.or.kr)을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되며, 구매지원 희망자가 차량의 대리점을 방문하여 구매계약 체결 후 지원신청서(구비서류 포함)를 제출하면, 대리점에서 신청을 대행한다.

대상자 선정은 차량 출고‧등록순으로 이루어지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김천시청 홈페이지의 고시‧공고란을 참조하거나, 환경위생과 기후변화대응팀(420-6780)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2021년 수소연료전지차 보급사업을 시작으로 수소자동차의 보급을 점차적으로 확대하여 대기환경 개선에 앞장서겠다.”라고 밝혔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