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관광
영주시, 개별관광 상품 ‘내게 와, 영주’ 선보인다KTX-이음타고 영주 도착 후 체험여행 연결
영주를 찾은 관광객들이 쿠키체험장을 찾아 쿠키를 만들고 있다. 영주시 제공

경북 영주시와 한국관광공사는 4월 1일부터 수 영주시 개별관광 상품인 ‘내게 와, 영주’를 판매한다.

수도권 관광객의 영주시 유치를 위해 영주시, 한국관광공사 대구경북지사, 한국철도공사가 함께 협업해 기획한 상품인 ‘내게 와, 영주’는 여행객이 KTX-이음 열차를 타고 영주역에 도착한 후 렌터카를 이용해 영주시 관광지와 관광두레 체험사업체를 자유롭게 여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이 상품은 당일 코스와 1박 2일 코스로 구성돼 있으며, 열차와 렌터카, 관광두레 체험 이용료의 할인이 적용된다.

이 상품을 위해 영주시는 관내에서 사용 가능한 영주사랑상품권을 1인당 5,000원 지급한다. 또한 한국관광공사 대구경북지사는 관광두레 체험비를 전액 지원하며, 한국철도공사는 KTX-이음 이용료를 할인해 준다.

특히 이번 ‘내게 와, 영주’는 지난 1월 KTX-이음이 개통됨에 따라 수도권과 영주시의 접근성이 강화되고 ‘코로나19’로 인해 개별 관광에 대한 수요가 증대된 것으로 예상해 기획됐다.

또한 렌터카를 이용한 관광지와 관광두레 체험을 통해 ‘코로나19’ 방역 수칙도 준수할 수 있으며, 관내 전통시장과 주민사업체와 연계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코로나19’로 많은 분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요즘, 영주 여행은 어떤 것보다 큰 위로와 격려가 되어줄 것이라 믿는다.”며, “ KTX-이음으로 편하고 즐겁게 영주를 방문하고, 여행을 마친 후에는 따뜻한 추억들과 함께 안전하게 돌아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상품예약은 4월 1일부터 한국철도공사 홈페이지, 티몬, 네이버여행, 현대몰, G마켓 및 ㈜여행공방(한국철도공사 협력여행사)에서 가능하며, 가격은 평일 기준 1인 5만5,000원부터이며, 세부가격은 여행 일정과 렌터카 차종 선택 등에 따라 달라진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