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맞춤형 실무 교육 통해 4차산업혁명 이끌 인재 양성”구미스마트그린산단‘스마트제조 고급인력양성’교육 시작
구미시 ‘스마트제조 고급인력양성’ 취업준비생-재직자 교육 모습. 구미시 제공

구미시는 스마트그린산단 사업으로 추진하는 「스마트제조 고급인력양성」을 위한 취업준비생 및 재직자 교육을 출발하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 지역 인재 양성에 집중한다.

본 사업은 올해부터 2022까지 2년간 99억(국비90, 민자9)의 사업비로 제조 데이터 활용 및 공정혁신을 구현할 수 있는 산학 융합형 인력양성체계 구축을 목표로 금오공대(주관), 한국폴리텍VI대학 및 (사)경북산학융합본부가 컨소시엄을 구성하여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8월 부터 인력양성 교육을 마련해 사업추진에 속도를 내고 있다.

세부적 교육과정을 살펴보면 금오공대에서는 8.25일부터 먼저 취업 준비생 20여 명을 대상으로 3D설계 프로그램(CATIA)과정을 시작으로, 빅데이터 활용 교육 및 PLM 전문교육 등 13개 교육과정을 편성하여 스마트제조 인재 양성에 집중할 계획이며,

경북산학융합본부는 재직자 및 졸업예정자를 대상으로 지난 8월 초부터 자동화제어 실습교육 및 3D 설계 실습 기초과정 등을 편성하여 현장의 고급인력 보급과 원활한 취직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한국폴리텍Ⅵ대학 역시 ICT 전문교육 과정 등을 개설하여 교육생을 모집하고 있다.

향후 시에서는 기업 현장 수요에 기반하는 프로젝트 중심 교육과정을 통해 연간 900명의 새로운 제조혁신을 이끌어갈 고급인력을 양성하고 교육생들의 경쟁력을 높일 예정이며,

금오공대 내 IN-4(스마트ICT, 제품개발, 로봇, AI)혁신센터와 스마트공장 테스트베드를 구축하여 현장중심, 실습위주의 교육도 병행하는 등 교육생들의 취업 연계뿐만 아니라 산단 입주기업 재직자의 전문 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