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대구시, 미래를 이끌 신규 공무원 768명 발표9급 행정직 등 19개 직류 768명 최종 합격
대구시는 올해 제1회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최종합격자 768명을 확정, 발표했다. 대구시 제공

대구시는 2021년 제1회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최종합격자 768명을 확정하고, 대구시 홈페이지(www.deagu.go.kr)를 통해 발표했다.

이번 시험은 10,497명이 출원해 평균 13.7대 1의 경쟁률을 나타냈으며, 6월 5일 시행된 필기시험의 합격자를 대상으로 인성검사와 면접시험을 거쳐 최종 합격자 768명을 선발했다.

직렬별 합격인원은 행정 381명, 세무 37명, 전산 9명, 사회복지 117명, 사서 2명, 공업 64명, 농업 7명, 녹지 22명, 환경 13명, 시설 94명, 방재안전 3명, 방송통신 19명이다.

합격자의 성별 구성은 남자 313명(40.7%), 여자 455명(59.3%)이며, 양성평등채용목표제 적용으로 남성 6명, 여성 5명이 추가 합격했다.

연령대별로는 24세 이하 190명(24.7%), 25~29세 382명(49.7%), 30~34세 119명(15.5%), 35~39세 38명(5%), 40세 이상 39명(5.1%)이며, 최연소 합격자는 20세(2001년생), 최고령 합격자는 50세(1970년생)이다.

사회적 배려계층인 장애인과 저소득층의 공직 진출 기회 확대를 위하여 구분 모집으로 장애인 29명과 저소득층 17명 등 총 46명을 선발하였다.

임용후보자 등록 기간은 9월 10일(금)부터 14일(화)까지이며, 결격사유 조회 등의 절차를 거친 후 순차적으로 임용된다. 기간 내 미등록자는 임용 포기자로 간주한다.

한편, 대구시는 이번 제1회 지방공무원 임용시험 최종합격자 발표에 이어 오는 10월 16일 제2회 시험을 통해 행정7급 등 28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