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경북 수산기업 13개사 수산식품 미국 수출 지원경북도 15일 수산물 수출 판로개척 위한 미국 수출 선적식
경북도는 15일 포항 구룡포 소재 ‘대일씨엔에프’에서 울타리몰USA 신상곤 대표, 경북도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미국시장 개척을 위한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 사진은 작년 행사 모습. 경북도 제공

경상북도는 15일 포항 대일씨앤에프 물류창고 앞에서 지역 수산기업 13개사의 수산식품을 울타리USA(신상곤 대표)를 통해 미국으로 수출하는 선적식 행사를 진행했다.

이번 수출 선적식은 해외시장 진출에 많은 어려움이 있는 지역 수산 기업들의 수출시장 확대 및 해외시장 판로개척을 위해 공동 마케팅 사업의 일환으로 마련됐다.

13개 업체 49개 품목(오징어, 김, 어간장 등) 약 25만 달러(한화 약3억 원) 상당의 수산물 가공품이 울타리몰USA(미국)의 온·오프라인 매장 입점 및 판매 된다.

지난해에는 13개 사의 52개 품목 수출액 22만 달러(한화 2억 5000만원 정도)의 성과를 거둔 바 있다.

송경창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장은 “도내 수산물 유통·가공업이 활성화하기 위해 수출시장 확대 및 판로개척에 경북도가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울타리USA는 2006년 설립해 지난해 연 매출 200억 원을 달성했고, 업계 내 최초로 냉장·냉동 택배 배송 시스템을 도입해 오프라인 매장 및 온라인 쇼핑몰 운영을 통해 국내 농수산식품을 해외시장으로 활발히 수출하고 있는 지역 유망 중소기업이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