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행사/동정
DGB금융지주, 경북도에 친환경식품 차량 5대 기부연간 195개소, 소외 이웃 3,282명에게 식품 전달
DGB금융지주(회장 김태오)가 15일 경북도청에서 친환경 냉동트럭과 생필품을 전달하고 있다. 경북도 제공

DGB금융지주(회장 김태오)는 15일 경북도청에 친환경 냉동트럭과 생필품을 전달했다.

이날 행사에는 전우헌 경북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이상근 경북사회복지협의회장, 푸드뱅크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DGB금융지주가 DGB사회공헌재단을 통해 차량 노후로 운영이 어려운 푸드뱅크에 친환경 냉동트럭 5대(1억원 상당)와 생필품(800만원 상당)을 지원한다.

이를 통해 위기가구를 지원하고 기업의 사회공헌 활동에도 앞장서고자 마련됐다.

친환경 냉동트럭은 지역 내 푸드뱅크의 차량 보유현황, 노후화 정도 등을 고려해 선정했다.

후원받은 차량은 푸드뱅크 이용자들(연간 195개소, 3282명)에게 양질의 물품을 제공할 수 있게 돼 지역 이용자들의 삶의 질 향상과 기부식품 제공사업 활성화 등 나눔 확산을 위한 지역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푸드뱅크 사업은 1998년 IMF경제위기 이후 급격히 증가한 노숙인 및 결식아동의 급식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기업․개인으로부터 식품 및 생필품을 지원받아 전달하는 사업이다.

현재 경북에는 광역푸드뱅크 1개소, 기초푸드뱅크 21개소 및 푸드마켓 3개소가 운영되고 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행정의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곳까지 찾아다니며 내 부모ㆍ자녀처럼 소외된 이웃의 밥상을 채워주신 여러분께 큰 박수를 보낸다”라며, “경북도는 앞으로도 기업과 연계해 취약계층의 삶에 힘을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 전하며 DGB금융지주에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