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해외시장 개척
영천 샤인머스켓 수출시장 활짝, 미·캐나다로 수출최고의 맛과 당도, 스타 영천 샤인머스켓, 해외에서 인기
샤인머스켓 대미 수출 선적식. 영천시 제공

영천시는 15일 금호농협 강남지점 농산물산지유통센터(APC)에서 샤인머스켓 대미 수출 선적식을 가졌다.

미국 수출포도 선적식은 최기문 영천시장을 비롯해 조영제 영천시의회 의장, 김천덕 금호농협 조합장, 김무수 금호농협 포도수출공선회 회장 등이 참석하여 영천 샤인머스켓의 미국 수출을 축하했다. 오전에는 캐나다

수출 물량도 선적했다.

금호농협은 미국과 중국 수출을 위한 정부 수출 단지로 지정받은 상태로 미국 수출은 물론 동남아 등 수출 시장을 다변화하고 있으며,

올해는 캐나다, 미국을 주요 수출 시장 삼아 공격적인 해외 마케팅 활동도 계획하고 있다.

<스타 영천, 스타샤인머스캣> 수출은 국내 내수가격보다 높은 가격으로 수출되고 있고, 현지 소비자 반응도 좋아 수출을 통한 농가 소득증대와 생산량이 급증하면서 가격 하락이 예상되는 국내시장의 한계를 극복할 수 있어, 영천 샤인머스캣의 시장의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올해 영천시 샤인머스캣 수출은 개별농가들의 재배기술 향상과 생산자 단체, 농협 등이 함께 해외 수출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고 있어, 수출이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천시에도 코로나19로 인해 선박과 항공기의 운행 횟수 감소, 물류비 폭등, 동남아 코로나19 재확산 등 여러 가지 어려운 여건이 많지만 위기를 기회로 삼기 위해 미국, 홍콩, 베트남 등지에서 공격적인 해외 마케팅을 펼칠 계획이다.

한편 영천시는 2년 연속 농식품 수출정책 우수상을 수상해 상사업비 2,000만원을 확보했고, 수출 실적에 따라 수출업체에 포장재를 지원할 예정이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