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KT망 '먹통'에 대구서도 시민들 불편 폭발
KT가 라우팅 오류로 오늘 오전 유·무선 인터넷 서비스에 장애가 발생한 25일 서울 종로구의 한 카페에 QR체크인 기기가 작동되지 않고 있다. 뉴스1 제공

"어? 카톡(카카오톡)이 왜 안되지?"

KT의 전국 인터넷망이 30분 넘게 마비되는 '먹통' 사태가 발생한 25일 대구에서도 큰 혼란이 빚어졌다.

오전 11시쯤 KT망 이용자들의 네트워크가 작동되지 않자, 일부 시민들은 '폰 고장'으로 착각했다.

무선 인터넷을 비롯한 KT망 전체가 1시간 남짓 연결되지 않은 동안 시민들이 크게 혼란스러워하며 큰 불편을 겪었다.

특히 KT망을 이용하는 상점에서는 포스기와 QR 인증 등이 정상 작동하지 않아 불편이 컸다.

앞서 이날 오전 11시쯤부터 KT 인터넷 망에서 장애가 발생해 유·무선망 데이터 전송이 이뤄지지 않는 '먹통' 사태가 발생했다.

인터넷 마비는 낮 12시가 넘어서서야 일부 정상화된 상태로 전해졌다.

KT는 "오전 11시쯤 KT 네트워크에 대규모 디도스 공격이 발생한 것으로 파악됐다"며 "위기관리위원회를 즉시 가동해 신속 조치 중"이라고 밝혔다.

인터넷망 마비는 대구를 비롯해 전국적으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KT를 제외한 SK텔레콤(SK브로드밴드)·LG유플러스 망에서는 장애가 발생하지 않은 상태로 알려졌다. 뉴스1 기사 제휴

한상갑 기자  arira6@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상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