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산업/경제/IT
안동시-안동과학대 ‘헴프산업 육성·전문인력 양성’ 업무협약식

안동시는 안동과학대학교와 지역 특화산업인 헴프산업을 육성·강화하여 일자리 창출을 도모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바이오헴프과 신설에 따른 상호협력 업무협약식󰡕을 11월 26일(금) 안동시청 소통실에서 가졌다.

2022학년도 신입생을 모집하는 바이오헴프과는 한국형 헴프 산업의 전문인력 양성이라는 슬로건 아래, 헴프뿐만 아니라 다양한 천연물에 대한 비임상적 기초연구를 수행할 전문인력을 양성하는 정원 20명의 신설학과다.

이번 바이오헴프과 개설은 지난해 7월 안동시가 「경북 산업용 헴프 규제자유특구」에 지정됨에 따라 특구사업자들이 본격적으로 실증 착수에 들어가면서 헴프 전문인력 수요가 대폭 늘어날 것에 대비해 추진되었다.

실제 특구사업에 참여하는 유한건강생활, 한국콜마, 교촌F&B 등 2세부 참여기업은 지난 8월 10일 중소벤처기업부의 현장점검 이후 실증사업에 착수하였다.

2세부 참여기업들은 에이팩, 팜에이트 등 1세부 참여기업들이 재배하는 의료용 헴프를 전달받아 고순도의 CBD를 생산하게 된다.

이번 협약을 통해 안동시와 안동과학대는 ▲헴프산업 전문인력 양성 교육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기업 맞춤형 정규·비정규 교육과정 발굴 ▲현장실습 및 인턴십 프로그램 구축 ▲기술정보 교류 및 인적 네트워크 유지 분야에서 상호 협력 하기로 하였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