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업산업 노동/일자리/창업
고령군·베트남 라이쩌우성, 외국인계절근로자 도입 MOU
고령군은 농번기 일손 부족 해결을 위해 베트남 라이쩌우성과 계절근로자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고령군 제공

고령군은 30일 군청에서 농번기 일손 부족 해결을 위해 베트남 라이쩌우성과 외국인 계절근로자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난 27일 라이쩌우성과 업무협약을 위한 사전 화상회의를 개최하여 MOU 체결 전 세부사항을 논의하였으며 이번 협약식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화상연결을 통해 진행했다.

협약식에는 곽용환 고령군수, 성원환 고령군의회 의장, 라이쩌우성 성장을 비롯해 해외교류, 농업인력지원 담당자 등 10여명이 참여했으며 고령군과 라이쩌우성은 농업생산성 향상과 농업인 소득증대를 위해 농업교류 협력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기로 뜻을 모았다.

외국인 계절근로자 프로그램은 농촌의 일손부족 현상을 해소하기 위해 농번기 동안 3개월 또는 5개월의 단기간으로 외국인을 합법적으로 고용해 안정적으로 인력을 수급함으로써 농가에서 계획적으로 영농을 실현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이다.

곽용환 군수는 “최근 많은 농가들이 코로나19로 노동 인력의 국내.외 이동제한에 따른 인력 수급이 원활하지 못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번 협약식을 통해 외국인 계절근로자 파견지원으로 일손 부족문제가 해결되길 바라며 고령군과 라이쩌우성이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교류하며 상호 발전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