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6차산업 해외시장 개척
상주 샤인머스캣 11일 영국으로 첫 수출
상주시 중화농협의 샤인머스캣이 상차에 앞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상주시 제공

상주시 중화농협의 샤인머스캣이 11일 영국으로 첫 수출됐다.

이번 수출 길에 오른 샤인머스캣은 5천만원 상당, 약 230kg로 물량은 많지 않으나 상주 샤인머스캣이 지난 해 동남아,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 여러 나라로 수출되어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는 가운데 이번 수출은 새로운 해외 시장을 개척했다는데 의미가 크다.

상주는 2021년 경상북도 포도 수출량 1위를 차지하는 자타가 공인하는 대표적인 포도 생산지로 지난해 약 200억원, 1,005톤의 포도를 해외 20여 개국으로 수출했다.

이를 통해 홍수 출하를 막고 국내 시장의 가격 안정화에 기여했으며, 뛰어난 맛과 품질을 인정받아 2022년에도 더 많은 나라에서 러브콜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종진 유통마케팅과장은 “코로나19로 계속되는 물류대란으로 어려움이 많음에도 불구하고 꾸준히 해외로 수출하는 회원농가들과 수출업체에 감사함을 전하고 꾸준히 농가소득을 올릴 수 있도록 상주 신선농산물의 수출확대 및 판로개척을 위하여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조효민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효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