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합 국내외종합
경북도, 청년농·스마트팜에 농어촌진흥기금 파격 지원스마트팜 농가 융자금 상향·상환기간 연장, 청년농도 상환 연장

경상북도는 미래 농업을 선도할 스마트팜 구축 농가 지원금 한도 상향과 상환기간을 확대하고, 청년농의 정착을 위해 만39세 이하 농업인에게 상환기간을 대폭 연장한다.

지원한도는 스마트팜 농가에는 당초 개인 2억원에서 5억원, 법인은 5억원에서 10억원으로 상향한다.

또 융자기간은 청년농과 스마트팜 농가에게 시설자금은 3년 거치 7년 균분상환에서 5년 거치 15년으로, 운영자금은 2년 거치 3년 균분상환에서 3년 거치 5년으로 파격적으로 확대한다.

올해 경북 농어촌진흥기금 지원 금액은 650억원으로 농촌인구 유입 및 농업유통 구조개선 등 당면한 농업ㆍ농촌문제 해결과 경쟁력 제고를 위해 지역 농어업인(단체 등)에게 시설 및 운영자금으로 지원한다.

사업 대상자별 지원한도 및 조건 등은 개인 2억원(스마트팜 5억원), 법인 5억원(스마트팜 10억원) 한도로 최저 금리 수준인 1% 이자로 융자지원을 받을 수 있다.

사업비는 소모성 농어업자재·소형 농기계 등 운영자금과 농어업시설·대형농기계, 선박교체 등 시설자금으로 사용할 수 있다.

사업비 배정 내역을 살펴보면, 일반 농어가 경쟁력 향상 및 경영안정 지원으로 465억원, 만39세 이하 청년 농업인 지원으로 188억원, 스마트팜 조성으로 77억원 정도를 배정해 청년농과 스마트팜 지원에 지난해(101억원, 15.5%) 대비 13% 정도 증액(265억원, 28.5%)해 지원할 예정이다.

시군 사업은 지난해 9~10월까지 사업신청을 접수받아 265건 397억원을 확정했으며, 경북도에서 추진하는 10개 사업은 1~2월중 대상자를 선정해 168억원을 지원한다.

자연재해와 가축질병 등 예측이 되지 않는 긴급한 상황을 대비 85억원을 책정해 피해 농어가를 지원할 방침이다.

김민정 기자  deconomic@naver.com

<저작권자 © 디지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